유리치건설

홍보센터

회사뉴스

유리치건설은 늘 고객님들과 함께합니다

  • 홍보센터
  • 회사뉴스

게시판 내용
㈜유리치건설 김재식 대표이사의 남다른 고향 사랑 화제
등록일 2020-01-13 오후 2:01:31 조회수 784
E-mail urich@urich.co.kr  이름 관리자


군산시 출향인사의 남다른 고향사랑이 미담이 되고 있다.

주인공은 옥서면 출신으로 경기도 화성시 소재 ㈜유리치건설을 경영하는 김재식 대표이사.

김 대표는 8일 옥서면주민센터(면장 이석기)에 불우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을 기탁했다.

그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.

이에 앞서 그는 올해 옥서지역아동센터에 1천만원을 희사한 데 이어 해마다 군산지역 불우이웃시설 등에 수백만원의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쾌척하는 통 큰 선행으로 지역 내 칭송이 자자하다.

또한, 구세군목양원 등 사회복지시설에 후원을 아끼지 않는 등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고 있다.

특히, 김 대표가 유년 시절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자수성가한 기업인으로 알려져 그의 고향 사랑이 더욱 빛나고 있다.

그는 또 경로효친 사상이 투철하다.

노인회장을 맡고 있는 부친 김석구옹을 지극정성으로 섬기고 경로당과 독거노인들을 돕는 데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.

김재식 대표이사는 “오늘날 자신을 있게 해준 고향에 대한 고마움 표시로 봐줬으면 좋겠다”며 “미력하나마 사랑이 필요한 고향사람들을 돕는 데 앞장서겠다”고 말했다.

이석기 면장은 “사랑이 넘치는 옥서면 조성에 큰 힘이 되고 있다”며 “더불어 살아가는 사회 분위기 확산에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화답했다.

군산=정준모 기자

출처 : 전북도민일보(http://www.domin.co.kr)


첨부파일1 file0 1278095_395980_441.jpg
게시판 이전/다음글
이전글 대한노인 군산시지회, 100세 어르신 건강 증진대회
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.